55. 만주족을 학살한 범인은...조선족? (2) 개고기 역사 독립 연구소

개고기 역사 독립 연구소

55. 만주족을 학살한 범인은...조선족? (2)

중국 공산당

조선족이 본격적으로 개고기를 먹게 된 것은 공식적으로는 1945년 이후다. 조선족의 개고기 전통은 만주족이 학살된 후 만주에 새로 생긴 식문화다. 

20. 1931년 일제가 만주를 중심으로 중국을 침략하자 내전을 하던 모택동의 중국공산당과 장개석의 국민당은 일시 휴전을 하고 손을 잡았다. 그들의 적은 일본군이었다. 

<1930년대 이후 중국 내 일본과 중국의 대립 양상도>

여기에 조선의 독립운동가들도 합세해 가열차게 일제와 싸웠다. 만주를 중심으로 중국 공산당 + 중국 국민당 + 조선 독립운동가들의 연합체가 형성된 것이다.

일제는 만주족과 손을 잡았다. 친일과 반일로 나뉘어 만주인과 일본인이 한 편이었고 중국 공산당, 중국 국민당, 조선독립운동가들이 한 편이었다.  

<행진하는 중국공산당 붉은 군대, 1930년>

21. 국˙공 내전에서 중국공산당이 승리하면서 복잡한 조선 독립운동가 계파 중 중국 공산당 파가 만주에서 득세하게 된다. 그런데 중국 공산당을 이끈 모택동은 공산당 군대에게 개고기를 먹게 하려고 무진 애를 썼다. 

고대 여덟가지 진귀한 음식 중 하나라고 칭찬을 하기도 하며 개고기를 안 먹어본 사람은 개고기 먹기를 두려워하지만 일단 먹어보면 맛이 끝내준다고 말해 개고기를 먹는 것이 공산당의 용기를 보여주는 것처럼 유도했다. 결과는 대성공이었다.  

<티베트 개들, 1911년>

택동의 붉은 군대는 개고기를 군량미로 먹었다. 이게 중국 공산당의 전통이 된 것이다. 즉, 20세기 초반 이후 중국 공산당의 영향을 받은 지역에서는 개고기를 전통이라고 믿게 되었다. 이런 개념은 물론 중국공산당화와 관련 있다.  

 

22. 정리를 해 보자. 중국 공산당은 조선 독립운동가들을 지원했고 조선 독립운동가들의 주 무대는 만주였다. 만주로 이주한 조선인들은 중국공산당원이 되었고 개고기도 먹게 되었다. 만주의 원 주인인 만주인이었고 만주인은 개고기를 반대했다. 이때부터 아주 흥미로운 개념이 생기게 된다.

<중국 공산당의 제국주의와 개고기 식용에 관한 개념도 >

이 구도를 잘 기억해 두자. 청 왕조와 일제를 미국과 서양 세계로 치환한다면 2002년 이후 남한에 몰아닥친 개고기 민족주의 구도와 정확히 일치한다.

23. 미국은 국˙공내전에서 공산당과 국민당을 모두 지원했다는 설이 있을 정도로 일제를 견제했다. 어느 놈이든 일제의 확장만 막으라는 심산이었던 것 같다. 1945년 미국의 원자폭탄 투하로 일제가 멸망하자 어부지리로 조선이 독립했다.

<일본인의 만주 탈출을 그린 판화, 키타오카 후미오 작, 1947년>

곁다리로 만주국도 독립했다. 반일, 항일을 외치며 만주에 살던 조선 백성은 환호했고 만주에 살던 일본인들이 대 탈출을 했다. 오도가도 못하고 만주에 갇힌 만주족도 난리가 났다. 일제라는 보호자가 사라진 것이다.


 

24. 1945년 이후 일제와 중국 국민당이  사라진 만주(중국)에는 중국공산당과 조선 독립운동가와 조선족(조선인 이주민), 그리고 만주인만 남았다.   

<소주에 살던 청나라 개, 1759년, 중국 랴오닝성 박물관> 

25. 그러더니 다시 중국 공산당, 조선독립가, 조선족(조선인이주민)만 남았다. 만주족이 사라진 것이다. 어디로 갔을까?  넷 중 하나가 사라졌고 나머지 셋은 중국공산당이었다. 누가 범인일까? 누가 봐도 세 놈이 한 편이다. 아마 친일을 했다는 죄목으로 대량 숙청했을 가능성이 높다. 누구를 시켜서 죽였을까? 

<붉은 군대 간부들, 좌측부터 등소평, 서해동, 진광、섭영진、정자화、양상곤、라서경, 1930년대>

 

26. 1945년 이후 만주에서 만주족이 사라진 자리를 조선족이 차지했다. 만주에 살았다고 모두 만주족이 아닌 것이다. 만주족과 조선족(중국공산당)은 전혀 다르다. 만주족은 개를 숭배했고 조선족은 개고기를 먹었다. 개숭파를 개먹파(전직 개숭파)가 없앤 것이다.

27. 만주족이 사라진 만주에는 중국공산당과 조선 독립운동가, 조선족(조선인 이주민만) 남았다. 20세기 초반 이후 개고기를 전통이라고 주장하며 열심히 먹은 이들 중국 공산당은 개고기 전통음식설을 부정하고 있으나 조선족만은 아직도 자랑스럽게 개고기를 먹으며 중국과 대한민국 개고기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임꺽정의 작가 홍명희와 김일성, 1947년>

28. 한반도의 개고기 사정은 만주와는 별개로 아주 복잡하게 전개되었다. 미국에 의해 독립한 한반도는 남한과 북한으로 나뉘었다. 북한에는 소련의 후원을 받은 김일성이 등장했다. 남한에는 미국의 지원을 받은 이승만이 등장했다.

<하루 두 끼 김일성이 개고기를 먹었다는 CIA 자료, 뉴데일리, 2017년>

29. 이 중 만주 출신 전직 중국공산당 당원인 김일성은 하루 두 끼는 반드시 개고기를 먹을 정도로 좋아했다. 북한과 인접한 만주는 개고기를 군량미로 먹던 중국공산당이 지배했다. 당시 개고기는 중국의 전통이라는 새로운 규칙이 정해졌다.

 

30. 청 왕조가 망하면서 개도살금지법은 중국에서 완전히 사라졌다. 1950년대 중국 공산당은 광견병을 예방한다는 명목으로 수 백 만 마리의 개들을 때려죽였다. 개를 때려죽이고 개고기를 먹는 거대한 개고기 벨트가 중국, 만주, 북한에서 형성된 것이다. 개고기 벨트는 곧 공산화 벨트였다.

<쇠사슬에 묶인 티베트 개, 1938년>

31. 중국 공산당은 티베트와 위그르를 침공해서 그 지역 개들을 학살했다. 왜 중국 공산당은 그토록 잔인하고 집요하게 티베트 개들을 때려죽였을까? 아시아에서 개고기 문화권에 편입된다는 것은 중국화, 즉 중국 공산화를 의미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