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 개고기 먹는 조선족 조상이 노비일 확률 개고기 역사 독립 연구소

개고기 역사 독립 연구소

99. 개고기 먹는 조선족 조상이 노비일 확률

중국 공산당

그깟 개고기 가지고 뭔 개소리냐고 할 지 몰라도 개고기만 두고 보자면 중국의 침략은 지금도 진행되고 있다. 중국 공산당의 충실한 첨병 역할은 한국 전쟁 이후 조선족이 하고 있다

1911년 이후 조선족도 출세를 하려면 중국공산당원이 되어야 한다. 공산당원에 가입하기 전부터 그들은 중국인으로 태어나 길러지고 교육받는다. 조선족 대표는 중국 소수민족 대표로 중국 공산당 대회에 참석한다


<개고기로 보는 중국, 조선족, 북한, 한국 관계>

중국은 모든 것을 공산당 지시로 움직이는 나라다. 그러므로 조선족이 하는 모든 말과 행동과 사상은 중국 공산당으로부터 나온다. 조선족이 개고기를 그들의 전통 음식으로 자랑스러워하는 것도 결국 중국 공산당 뜻이다.  

조선족 무형문화유산전람관에 개고기가 조선족의 대표 음식으로 소개되어 있는 것은 중국 공산당이 그렇게 지시했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중국 공산당 당국은 아마도 조선족 스스로 개고기가 자신들의 전통음식이라고 정의하기 때문에 따랐을 뿐이라고 할 것이다.


<조선족은 개고기를 즐겨 먹는 민족이라고 정의한 조선족 무형문화유산전람관, 월드코리안뉴스, 2010년 12월 14일>

공산당 특유의 의사 결정 구조 상 그들은 인민 위원회 같은 단체를 만들어 토론을 하고 결정한다. 되게 민주적으로 들리지만 결국 무시무시한 독재 시스템이다. 몇 명이 모여 쿵짝쿵짝 결정을 하고 나면 다수는 꼼짝없이 따라야 한다

애초에 몇 명이 모이는 단계에서 개고기는 중국 문화라고 주장한 사람은 배제되거나 숙청당했을 가능성이 높다. 뜻이 맞는 사람들이 모여 위원회를 만들기 때문이다


<중국공산당 조선자치구 대회, 연변일보, 2016년 12월 27일>

조선은 중국이고 개고기는 조선의 전통음식이라고 믿은 조선족이 모여 회의를 해서 그 회의 결과를 공산당 당국에 올렸다면 개고기는 꼼짝없이 조선족의 대표 음식이 된다.

그렇다면 궁금하다. 대체 왜 조선족은 개고기가 자신들의 전통 음식이라고 주장하기 시작했을까이유는 크게 두 가지로 볼 수 있다. 정치적인 이유와 만주로 이동한 조선족이 가지는 특수한 신분이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으로 출세한 조선족 김진길, 연합뉴스, 2015년10월 30일>

먼저 정치적인 이유는 간단하다. 중국 공산당이 개고기를 먹으라고 권유(명령)했기 때문이다중국 공산당 이전 만주에는 청나라가 약해지면서 각종 군벌이 기세를 떨쳤다.

점차 힘을 키운 국민당과 공산당 피터지게 싸우는 와중에 조선의 지식인층인 독립 운동가들이 만주로 이동했다. 독립 운동가들은 각자 중국 공산당과 국민당의 지원을 받았다


<중국공산당의 개고기 식용에대한 개념도>

그러니까 만주 군벌, 중국 공산당, 중국 국민당, 국민당과 공산당의 지원을 받은 조선의 독립운동가들 모두 청 왕조에서 금지한 개고기를 먹는데 찬성했다고 볼 수 있다

결과적으로 보면 오직 미국의 영향을 받은 독립 운동가들만 개고기를 반대했다.이범석 장군이나 이승만 초대 대통령처럼 말이다


<광복군의 이범석 장군, 1920년>

마침내 중국 공산당이 중국 대륙을 장악했을 때 중국 공산당 소속 조선족과 중국 공산당의 지원을 받은 독립 운동가들은 자신들도 중국인이라는 사실을 증명하기 위해 더욱 열심히 개고기를 먹었을 것이다. 

개고기를 열심히 먹은 중국 공산당의 지원을 받은 독립운동가들 중 대표적인 인물이 김일성이다다음으로 만주로 이동한 조선족이 가진 특수한 신분으로 인한 개고기 식용이다


<개고기 식용으로 보면 조선족으로 의심되는 김일성과 김구, 1948년>

만주로 이주한 조선인 중 대부분이 복날 개고기를 먹던 가장 비천한 신분이었을 것이다. 조선에서 도저히 살지 못할 만큼 피폐한 삶을 살던 피지배층이 이동해 간 곳이 지금의 조선족 자치구였다

조선족의 조상은 헐버트가 말한 조선에서 개고기를 먹는 소수의 가장 비천한 사람들일 가능성이 높다. 그렇다면 그들 조상 또한 복날이면 개고기를 먹었을 가능성도 높다.


<조선의 개고기는 가장 비천한 사람들이 먹도록 엄격히 제한되어 있다는 헐버트의 『The passing of Korea』, 1907년>

그러니까 이건 확률의 문제다. 만약 조선 백성 2000만 명 중에 1만 명의 노비가 복날 동네 사람들 몰래 저주 받은 음식인 개고기를 먹었다면, 확률적으로 조선 백성 중 2000 분의 1 명이 복날 개고기를 먹은 것이다

그렇다면 조선에서 복날 개고기를 먹는 비율은 0.0005%이 된다. 인공위성 파편이 떨어져서 맞아 죽을 확률이다. 그런데 만약 만주로 간 1만 명이 조선 시대 복날 개고기를 먹던 노비였다면 그들이 만주에서도 복날 개고기를 먹을 확률은 100%가 된다


<조선족이 거주하는 곳에는 반드시 있는 연변 개장국집,길림신문,  2009년 10월 30일>

어쨌든 만주로 이동한 백성들도 조선 백성이니 만주에 한해 조선인은 100% 복날이면 개고기를 먹는다는 공식이 성립한다. 중국인들이 조선족을 개고기 먹는 민족으로 정의하는 이유일 것이다. 

여기에 조선 시대 양반이었던 식자층이 독립운동가가 되어 만주로 이동해서 각자 중국 공산당과 국민당의 지원을 받았다작년까지 복날이면 민어탕을 먹었을 서희 아씨도 간도로 이주한 올해부터는 복날 개고기를 먹어야 사람들 눈 밖에 나지 않을 수 있다. 


<만주에서는 복날 보신탕을 먹었을 드라마 토지 속 아씨와 노비, 2004년>

이 와중에 글자도 모르는 노비들이 복날 개고기를 먹네 마네 싸움을 하다가 몰려와 아가씨, 복날 개고기를 먹는 게 우리 전통 맞습니까, 아닙니까?!라고 물었을 경우 , 우리 전통이 맞습니다라고 답할 확률은 거의 100%.

왜냐하면 조선 시대 지배층인 양반들은 비록 그들은 복날 민어탕을 먹으며 신선놀음을 했을 지라도 조선은 중국이고 개고기는 공자가 먹던 전통음식이라고 믿었기 때문이다.